그동안 바쁘다는 핑계와 귀차니즘(?)때문에 블로그가 5개월 가량 방치가 되었던것 같습니다.

최소한 자주 방문했던 블로그 지인들에게 저의 소식과 새해 인사는 해야 할 것 같아 몇장의 사진과 글 포스팅 합니다.

 

 

#01

업무 처리때문에 미루어오던 휴가를 12월 말에 다녀왔습니다.

결혼 후 첫 가족 여행이여서 여러 가지 해보고 싶었지만 그냥 편안하게 쉬다 왔습니다.^^

 

 

 

#02

ㅎㅎ 저의 사무실 책상입니다.

이날도 프로젝트 막판이라 밤을 꼴딱세고 다음날 밤 늦게 퇴근했네요~~ 

 

 

 

#03

지난 31일 에서 2013년 1월 1일로 넘어가는 시간 쯤 작은 케익 하나 놓고

새해희망과 지난 2012년을 돌아 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조금은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연필로 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행정보]스리랑카,몰디브 대한항공 주3회 운항  (2) 2013.03.09
2013년 3월 9일  (4) 2013.03.09
2013년 1월 6일  (0) 2013.01.06
갤럭시S3와 갤럭시 노트  (5) 2012.07.11
2012년 4월 16일  (2) 2012.04.16
네이버 오픈캐스트 개설했습니다.  (10) 2012.03.02
Posted by 밥나무
Trackback 0 Comment 0